프로젝트 정보

펀딩성공

4474% 달성

44,743,000원 펀딩

787명의 서포터

#갤러리북시리즈 프로젝트는 소중한 서포터들의 펀딩과 응원으로 2018.12.26에 성공적으로 종료되었습니다.

현재 107명의 서포터가 앵콜을 원해요.

펀딩하기는 쇼핑하기가 아닙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지지서명

메이커 정보

메이커 평균 응답 시간21시간 이내

베스트 기여 서포터

  • 익명의 서포터
    1.0% 기여

  • Nam Jung

    0.9% 기여

  • 바우

    0.5% 기여

  • 최치권

    0.5% 기여

  • 익명의 서포터
    0.4% 기여

  • 익명의 서포터
    0.4% 기여

  • 익명의 서포터
    0.4% 기여

  • 익명의 서포터
    0.4% 기여

  • 익명의 서포터
    0.4% 기여

신고하기란?

해당 프로젝트에 허위내용 및 지적재산권을
침해하는 내용이 있다면 제보해주세요.

리워드 선택


#23 이벤트 갤러리북 시리즈 2, 출판 기념 최고급 아트 포스터 이벤트 | 2019.04.29

댓글만 달아도 고흐의 숨막히는 컬러와

강렬한 터치가 느껴지는

최고급 아트 포스터 네 장을...

안녕하세요.

와디즈 서포터님들의 소중한 펀딩과 응원에 힘입어 출판용 갤러리북 시리즈가 인터넷 서점과 오프라인 서점에서 판매 중에 있습니다. 그리고 유화컴퍼니는 어마어마한 사고비용을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 중에 있답니다. ㅜㅜ 항상 그래왔던대로 오뚝이처럼 또 일어서야죠~~

그래서..., 또 한번 서포터 여러분의 도움을 얻고자 이벤트용 포스터 댓글 이벤트를 준비하였습니다. 

갤러리북을 아껴주시는 와디즈 서포터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갤러리북 시리즈, 아트포스터 이벤트

이벤트 상품

1. 별이 빛나는 밤 + 프로방스 시골길 (780x620mm) + 꽃피는 아몬드 나무 + 낮잠 (760x600mm) >> 4장 세트(10만원 상당), 매월 20세트 (2개월간 총 40세트)

2. 꽃피는 아몬드 나무 + 25만원 상당의 원목 표구액자 >> (2개월 통합 1명)

※표구형 액자는 별도의 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벤트 기간

2019년 4월 30일 ~ 2019년 6월 30일 (2개월간)


참여방법

아래 링크의 인터넷 서점이나 블로그, 그리고 SNS를 통해 갤러리북에 대한 리뷰나 댓글을 남기신 후, [새소식 댓글]이나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참여를 확인할 수 있는 정보를 남겨 주시면, 매월 20분을 선정하여 고흐의 붓터치가 살아있는 최고급 아트포스터 4장 세트를 보내드립니다. (도서명을 클릭하면 링크로 이동합니다)

YES24       갤러리북 시리즈 01  /  갤러리북 시리즈 02

교보문고   갤러리북 시리즈 01  /  갤러리북 시리즈 02

알라딘       갤러리북 시리즈 01  /  갤러리북 시리즈 02

영풍문고   갤러리북 시리즈 01  /  갤러리북 시리즈 02

그 외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당첨자 발표

5월 30일, 6월 30일 새소식을 통해 공지


선정기준

짧은 글이여도 독자의 마음이 느껴지는 글이면 되요~~

#22 이벤트 갤러리북 시리즈 이벤트 포스터 운송장 번호입니다. | 2019.04.16

지난주까지 최종 발송에 대한 교환과 재발송을 모두 마치고 약속 드린 이벤트 포스터 발송을 내일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벤트 당첨자 목록에 있는데 배송명단에는 없는 서포터분들은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문의 남겨주시면 확인 후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이벤트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오래 기다리게 해드려 다시 한번 죄송한 마음을 전합니다.

그리고 모든 발송을 마치고 댓글 및 SNS 응원을 통해 포스터 추가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서포터 여러분들의 많은 도움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NO
운송장번호
받는분
받는분 전화번호
1
6224-3580-1605
문*지
***-****-6279
2
6224-3580-1804
박*경
***-****-0315
3
6224-3580-1491
남*리
***-****-6177
4
6224-3580-1513
최*현
***-****-5225
5
6224-3580-1476
모*찬
***-****-1009
6
6224-3580-1874
박*희
***-****-5936
7
6224-3580-1826
최*민
***-****-4496
8
6224-3580-1594
김*주
***-****-3590
9
6224-3580-1756
남*
***-****-9400
10
6224-3580-1771
표*연
***-****-1494
11
6224-3580-1841
정*형
***-****-6828
12
6224-3580-1745
고*현
***-****-0052
13
6224-3580-1863
박*영
***-****-5496
14
6224-3580-1734
이*현
***-****-4668
15
6224-3580-1885
김*권
***-****-4256
16
6224-3580-1642
강*지
***-****-0941
17
6224-3580-1723
김*
***-****-0178
18
6224-3580-1664
이*아
***-****-5079
19
6224-3580-1896
황*은
***-****-4131
20
6224-3580-1550
임*지
***-****-9477
21
6224-3580-1583
이*표
***-****-2330
22
6224-3580-1653
최*수
***-****-0869
23
6224-3580-1616
한*구
***-****-2411
24
6224-3580-1793
김*진
***-****-1625
25
6224-3580-1830
서*진
***-****-9060
26
6224-3580-1690
박*석
***-****-8239
27
6224-3580-1443
김*범
***-****-0025
28
6224-3580-1712
정*준
***-****-8240
29
6224-3580-1782
서*주
***-****-1821
30
6224-3580-1572
문*식
***-****-1925
31
6224-3580-1561
김*원
***-****-2403
32
6224-3580-1620
박*란
***-****-9042
33
6224-3580-1454
유*금
***-****-1047
34
6224-3580-1701
김*중
***-****-3818
35
6224-3580-1546
김*선
***-****-3034
36
6224-3580-1760
허*영
***-****-4389
37
6224-3580-1686
김*정
***-****-2825
38
6224-3580-1535
송*섭
***-****-1215
39
6224-3580-1675
윤*희
***-****-7676
40
6224-3580-1815
안*원
***-****-8853
41
6224-3580-1502
신*성
***-****-0316
42
6224-3580-1852
양*성
***-****-3549
43
6224-3580-1465
구*원
***-****-5922
44
6224-3580-1524
김*기
***-****-0526
45
6224-3580-1480
최*영
***-****-7737
46
6224-3580-1631
정*경
***-****-2247



#21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시리즈 2, 모든 배송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 2019.04.09

긴… 시간이였습니다. 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며 겨우 겨우 마지막 배송을 끝냈습니다. 긴 시간을 기다리고 응원해 주신 서포터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갤러리북 인쇄는…,

설명 페이지는 일반적인 인쇄와 큰 차이가 없습니다.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모조지라는 종이에 일반적인 인쇄 방식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작품 페이지가 다릅니다. 오래전 원작을 보고 받은 감동과 충격으로 원작을 소장하거나 볼 수 없는 사람들에게 내가 느낀 감동을 전하겠다는 마음으로 인쇄를 연구하고, 16년이 지난 2018년 3월에 세상에 꺼내놓았습니다.

작품 페이지는 기본적으로 미술용지와 비슷한 펠트(종이를 만드는 틀) 무늬가 있는 종이를 사용하였습니다. 그리고 그 종이에 물감을 칠하 듯 두터운 잉크를 묻힙니다. 일반 인쇄에서는 상상도 못할 만큼 두터운 잉크를 묻히면서 작품이 가진 본연의 색감과 느낌을 표현합니다. 그리고 물감처럼 색의 영역이 넓히기 위해 색역이 넓지만 일반잉크보다 5~6배 비싼 잉크를 5~6배 더 사용합니다. 비싼 재료비와 더불어 사고의 위험도 몇 배나 큰 작업입니다. 인쇄하는과정에서 잉크가 흘러 넘치기 직전의 접점에서 인쇄가 진행되는데, 접점을 맞추지 않으면 잉크가 흘러 넘쳐서 작품 위를 완전히 덮어버립니다. 또 접점을 맞춰다고 할지라도 어느 한순간 잉크가 튀거나 흘러 넘치기 때문에 진행되는 내내 한 순간도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그렇게 인쇄된 인쇄물을 원작과 비교할 순 없지만, 그래도 원작이 주는 느낌이 조금은 전해진다고 생각합니다. 

 어려운 인쇄가 끝나면 제본에 들어가게 되는데…,

이 과정이 아직도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이번 책은 정말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해서 총 3군데의 다른 공정을 갖춘 제본소를 이동하면서 완성했습니다. 갤러리북 제본이 어려운 건 각 장마다 다른 종이를 사용한다는 이유 때문입니다.

설명 페이지는 120g의 두께를 가진 모조지, 작품 페이지는 200g의 두께를 가진 엠보싱페이퍼가 사용되고, 이렇게 서로 다른 종이를 사이사이에 끼워 넣으면서 100page에 달하는 책을 완성해야 한다는 사실입니다. 일반적인 책에서 이런 방식으로 책을 만드는 건 아직 본적이 없습니다.

일반적인 책을 만들던 설비에 갤러리북 제작을 진행하게 되면, 경험이 부족해서 안되는 경우도 있고, 두께의 차이 때문에 안되는 경우도 있고, 책의 크기 때문에 안되는 경우도 있고, 낱장으로 뽑아내야 하기 때문에 안되는 경우까지 수많은 문제가 발생합니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설비는 있으나 경험이 없는 대부분의 업체들은 갤러리북 제작을 거부합니다. 거부하지 않는 업체는 아주 높은 비용을 요구합니다. 하지 말라는 얘기겠지요 ㅜㅜ 일반적이지 않은 책을 일반적인 가격대를 유지하기 위해 일반적인 생산 단가를 요구하면 모두 고개를 가로 젖기 마련입니다.

갤러리북 시리즈 2를 만드는 긴 시간속에 많은 분들께 약속했던 시리즈3 클로드 모네 제작 준비 시간은 이미 한참 전에 지나갔습니다.

생산에 관련된 많은 분들은 판매가를 올려야 한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그럴 수가 없습니다. 28,000원에서 원가상승으로 부득이 올린 29,800원은..., 세상의 아름다운 작품들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주겠다는 오랜 꿈의 마지노선이기 때문입니다.

저흰 기업도 아니고 아주 작은 출판사입니다. 제작 과정에서 어떤 문제가 발생할 때마다 정신적 고통과 함께 엄청난 금전적 고통도 동반됩니다. 저의 노력이나 준비와 상관없이 제작방식 자체가 어려운 책이기에 발생하는 사고에 저를 도와주는 많은 관계자분들께 매번 책임을 나눌 것을 요구할 수도 없습니다. 갤러리북을 꿈꾸던 17년 동안 힘든 일은 수도 없었지만, 가장 견디기 힘든건 내가 아닌 나로 인해 힘든 주변 사람들을 마주하는 순간이였습니다. 

현재 서점에서 판매되고 있는 갤러리북은 와디즈 서포터 여러분의 도움이 없었다면, 만들어 질 수 없었던 책입니다. 일반 책에 비해 초기 제작비가 상상을 초월하는 갤러리북은 와디즈 서포터 여러분들의 후원 없이 작은 출판사가 부담할 수 있는 금액이 아닙니다. 아니, 어쩌면 큰 출판사에서도 이 정도의 금액으로 책을 만들기는 쉽지 않을 것입니다. 

유화컴퍼니가 항상 고마워하는 부분이 이 부분입니다. 그래서 제작과정에서 손해가 있던, 그 손해가 감당하기 힘들던 최선을 다한 결과물을 보내 드려야 한다고 생각하며 최선을 다해왔습니다. 단지, 상품을 구매한 것이 아닌 갤러리북 출판에, 유화컴퍼니의 오랜 꿈에..., 정말 큰 힘을 보태 주신 분들이니까요.

다음 시리즈가 나오기까지 얼마나 긴 시간이 걸릴지 모르겠습니다. 다음 시리즈를 기대하고 기다려 주시는 분들도 많다는 것을 알지만, 또다시 이런 상황을 만들지 않기 위해서라도, 그래서 완벽할 수 없을지라도 완벽하다고 판단이 될 때까지 더 이상의 제작을 진행하는 건 아닐 것 같습니다.

갤러리북을 진심으로 아껴 주시고 응원해 주셨던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많이 부족했던 메이커에게 너무나 과분하고 감동스런 사랑이였습니다. 여러분이 남겨주신 댓글 한 줄 한 줄은 마지막까지 정말 큰 힘이 되었습니다. 어떤 방식이든 더 준비된 메이커로 다시 함께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유화컴퍼니 대표 유화 드림..



2017년 여름이 끝나가던 무렵.. 갤러리북 시제품을 테스트 하던 당시 사진입니다. 1천만원을 들여 준비한 테스트 결과가 맘에 들지 않아 주저앉다시피 했던 그 때입니다. 좋은 책을 만들고 싶은데..., 쉽지가 않네요. ㅜㅜ

 

ps. 이벤트 포스터 발송은 이번주 중 포장을 마치고 다음주 초 발송할 예정입니다.

#20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마지막 4차발송 | 2019.04.02

먼저 너무 오랜 시간을 기다리게 해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ㅜㅜ

최종검수와 포장작업을 금일까지 마치고

마지막 4차 발송은 4월 3일 수요일 진행됩니다.

4차배송까지 배송명단에 없거나 아직 리워드를 받지 못하신 서포터분들은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문의 남겨주시면 확인 후 다시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4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서포터 성함이 유사하여 착오가 생기는 경우가 있어 전화번호 뒤 세자리만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서포터 분들께 메이커로서 미흡한 부분으로 인해 죄송한 마음은 .. 마지막 발송까지 마친 후 다시 한번 새소식을 통해 전하겠습니다.

오래 기다리게 해드려 너무 죄송하고, 마음으로 응원해주시고 질책해 주신 부분 또한 너무나 고맙고.. 감사합니다.

NO운송장번호받는분받는분 전화번호
16221-2277-9385유*지********256
26221-2277-9396이*석********405
36221-2277-9400임*석********203
46221-2277-9411최*희********722
56221-2277-9422백*욱********202
66221-2277-9433장*철********282
76221-2277-9444최*재********816
86221-2277-9455이*나********664
96221-2277-9466송*선********463
106221-2259-0411양*우********041
116221-2259-0621아**박********734
126221-2259-0282구*원********922
136221-2259-0260최*권********048
146221-2259-0304최*권********048
156221-2259-0400박*찬********592
166221-2259-0326박*솔********719
176221-2259-0746배*렬********187
186221-2259-0573안*규********374
196221-2259-0525이*배********977
206221-2259-0330이*현********121
216221-2259-0514이*관********649
226221-2259-0374이*재********323
236221-2259-0492이*석********405
246221-2259-0691이*선********06
256221-2259-0665임*주********914
266221-2259-0385전*구********758
276221-2259-0396최*식********292
286221-2259-0643최*희********895
296221-2259-0455최*희********722
306221-2259-0562최*나********691
316221-2259-0724서*진********060
326221-2259-0610이*석********453
336221-2259-0654이*수********198
346221-2259-0676전*한********502
356221-2259-0702주*한********846
366221-2259-0363한*란********758
376221-2259-0735백*욱********202
386221-2259-0352변*진********579
396221-2259-0341윤*경********099
406221-2259-0315윤*진********094
416221-2259-0536정*우********420
426221-2259-0433황*아********325
436221-2259-0680이*진********118
446221-2259-0750서*희********377
456221-2259-0422최*윤********239
466221-2259-0293오*현********129
476221-2259-0481전*화********589
486221-2259-0595오*석********188
496221-2259-0584서*익********871
506221-2259-0470최*일********179
516221-2259-0632박*준********123
526221-2259-0444서*록********129
536221-2259-0271이*준********656
546221-2259-0551윤*희********676
556221-2259-0503임*인********808
566221-2259-0466원*식********864


#19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3차발송 추가 | 2019.03.28

금일 131분에 대한 3차 발송을 추가하였습니다.

발송은 금일 3월 27일 수요일 진행되었습니다.

3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서포터 성함이 유사하여 착오가 생기는 경우가 있어 전화번호 뒤 세자리만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그리고....,

마지막 4차 발송을 이번주 금요일에 맞추려 했으나, 검수자 및 포장하시는 분들 모두 지난 13여일간의 강행군으로 지쳐있는 상황에 금일 3차 추가발송을 진행하고, 마지막 남은 56분의 서포터분들에게 너무나 죄송하지만 다음주 월요일 오후나 늦어도 화요일에 맞춰 발송하는 것으로 결정을 하였습니다. ㅜㅜ

4차 발송까지 늦어진 56분에게 정말 정말 죄송한 마음을 다시 전합니다.


NO운송장번호받는분받는분 전화번호
16220-4934-4216손*수********221
26220-4934-3450오*석********381
36220-4934-4032안*움********763
46220-4934-4426장*형********110
56220-4934-4544배*열********675
66220-4934-3984임*욱********378
76220-4934-3472허*람********415
86220-4934-4076이*아********079
96220-4934-3483정*설********853
106220-4934-4150황*남********246
116220-4934-3881서*정********918
126220-4934-4113정*모********496
136220-4934-4555정*승********009
146220-4934-4581이*두********359
156220-4934-4194송*용********737
166220-4934-4511박*영********012
176220-4934-3925이*현********898
186220-4934-3321이*석********797
196220-4934-3446홍*표********525
206220-4934-3505최*진********910
216220-4934-4452홍*지********500
226220-4934-3435이*기********633
236220-4934-3531인*영********059
246220-4934-4500전*훈********427
256220-4934-3553박*찬********592
266220-4934-3564이*복********843
276220-4934-3726정*섭********904
286220-4934-3402현*환********060
296220-4934-3590송*규********381
306220-4934-3601홍*진********004
316220-4934-4161이*인********477
326220-4934-3623이*영********490
336220-4934-3391유*화********117
346220-4934-3645서*운********908
356220-4934-4135황*희********095
366220-4934-4124석*연********321
376220-4934-3424조*성********983
386220-4934-4415심*현********922
396220-4934-4264이*현********668
406220-4934-4496안*필********665
416220-4934-3682채*진********958
426220-4934-3763이*호********000
436220-4934-3656임*선********089
446220-4934-3833박*진********235
456220-4934-4006이*준********922
466220-4934-4183이*진********099
476220-4934-4146박*현********269
486220-4934-3785최*아********319
496220-4934-4566정*재********551
506220-4934-3800오*수********580
516220-4934-4080임*원********334
526220-4934-4102정*성********134
536220-4934-3892한*구********411
546220-4934-4533장*은********231
556220-4934-4205이*표********531
566220-4934-3866정*균********925
576220-4934-4614조*주********391
586220-4934-3914아트***드********884
596220-4934-3671임*연********713
606220-4934-4091박*현********924
616220-4934-3413이*원********973
626220-4934-3376최*우********470
636220-4934-3586오*화********137
646220-4934-3542이*암********351
656220-4934-4522이*섭********785
666220-4934-4441정*진********548
676220-4934-4570조*일********593
686220-4934-4393백*********341
696220-4934-3354신*길********319
706220-4934-3660송*진********314
716220-4934-4172조*경********121
726220-4934-4371정*미********091
736220-4934-4286표*연********494
746220-4934-3634정*빈********907
756220-4934-4356현*철********166
766220-4934-3811신*섭********400
776220-4934-4054이*영********185
786220-4934-4360정*기********054
796220-4934-3343이*윤********527
806220-4934-3704정*용********933
816220-4934-3575심*희********820
826220-4934-3520이*정********710
836220-4934-4323탁*호********185
846220-4934-4290한*정********457
856220-4934-4485이*나********143
866220-4934-3612이*호********770
876220-4934-4021장*희********293
886220-4934-4404최*희********168
896220-4934-3796염*영********994
906220-4934-3494정*선********012
916220-4934-3380서*원********846
926220-4934-3332최*호********339
936220-4934-4474정*훈********190
946220-4934-4345오*아********405
956220-4934-4312최*호********161
966220-4934-4065오*선********930
976220-4934-4253이*헌********335
986220-4934-4043정*주********159
996220-4934-4301채*존********107
1006220-4934-4382정*보********131
1016220-4934-4334정*삼********432
1026220-4934-3730송*주********221
1036220-4934-3774이*훈********894
1046220-4934-4242백*우********463
1056220-4934-3822이*길********681
1066220-4934-3855오*진********253
1076220-4934-3870정*경********247
1086220-4934-4275허*영********389
1096220-4934-3365이*현********759
1106220-4934-3973조*우********718
1116220-4934-4220현*호********551
1126220-4934-4592이*환********425
1136220-4934-3516주*정********681
1146220-4934-3715이*표********330
1156220-4934-3844이*욱********310
1166220-4934-4430조*환********605
1176220-4934-4603최*현********019
1186220-4934-3962추*재********225
1196220-4934-3940정*진********062
1206220-4934-3693서*현********853
1216220-4934-3741임*은********216
1226220-4934-3995박*기********690
1236220-4934-3951양*진********736
1246220-4934-3461윤*유********013
1256220-4934-4231이*수********960
1266220-4934-3936손*원********314
1276220-4934-3752박*********224
1286220-4934-3903박*영********840
1296220-4934-4010이*연********940
1306220-4934-4463장*대********727
1316220-4934-3310이*정********970
#18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리워드 3차발송 | 2019.03.25

3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울트라 얼리버드],  [슈퍼 얼리버드] 갤러리북 Vol.2 와디즈 펀딩 세트 를 서포터 해주신 분들에 해당하는 리워드입니다.

발송은 3월 25일 화요일 진행될 예정입니다.

서포터 성함이 유사하여 착오가 생기는 경우가 있어 전화번호 뒤 세자리만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3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3월26일 저녁부터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마지막 4차 발송은 이번주 금요일에 맞추기위해 검수과정을 진행중에 있습니다.

이미 받은 분들도 있어 못받으신 분들은 더 지치시겠지만, 가능한 꼼꼼한 검수를 진행하다보니 시간이 좀 걸리고 있습니다. 조금만.., 이제 조금만 더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NO운송장번호받는분뒤 세자리 전화번호
16220-0165-7081A*-L**C**********665
26220-0165-7092Su*m* Kim********331
36220-0165-7103강*희********173
46220-0165-7114계*진********678
56220-0165-7125김*욱********363
66220-0165-7136김*욱********363
76220-0165-7140김*억********042
86220-0165-7151김*현********563
96220-0165-7162김*성********171
106220-0165-7173김*철********357
116220-0165-7184김*욱********583
126220-0165-7195김*림********455
136220-0165-7206김*한********122
146220-0165-7210김*주********512
156220-0165-7221김*철********346
166220-0165-7232김*욱********007
176220-0165-7243김*현********019
186220-0165-7254모*찬********009
196220-0165-7265문*화********573
206220-0165-7276문*지********279
216220-0165-7280문*봉********540
226220-0165-7291민*********135
236220-0165-7302박*영********355
246220-0165-7313박*리********626
256220-0165-7324박*연********351
266220-0165-7335박*린********050
276220-0165-7346백*준********309
286220-0165-7350변*준********136
296220-0165-7361서*국********595
306220-0165-7372서*민********070
316220-0165-7383송*주********221
326220-0165-7394송*진********322
336220-0165-7405송*선********463
346220-0165-7416아이비**(주)********327
356220-0165-7420오*섭********871
366220-0165-7431오*미********495
376220-0165-7442윤*집********151
386220-0165-7453이*주********999
396220-0165-7464이*호********007
406220-0165-7475이*호********007
416220-0165-7486이*진********537
426220-0165-7490이*식********408
436220-0165-7501이*국********839
446220-0165-7512이*미********222
456220-0165-7523이*현********574
466220-0165-7534임*연********443
476220-0165-7545임*도********556
486220-0165-7556정*미********212
496220-0165-7560정*형********828
506220-0165-7571정*덕********012
516220-0165-7582정*영********958
526220-0165-7593정*진********579
536220-0165-7604정*수********784
546220-0165-7615정*현********222
556220-0165-7626조*정********681
566220-0165-7630차*선********653
576220-0165-7641천*아********177
586220-0165-7652최*리********154
596220-0165-7663최*민********496
606220-0165-7674최*현********019
616220-0165-7685최*석********932
626220-0165-7696최*현********225
636220-0165-7700최*수********869
646220-0165-7711한*정********079
656220-0165-7722한*희********490
666220-0165-7733허*정********257
676220-0165-7744현*호********551
686220-0165-7755현*현********89
696220-0165-7766현*숙********379
706220-0165-7770홍*수********501
716220-0165-7781황*은********131
726220-0165-7792박*화********051
736220-0165-7803김*훈********260
746220-0165-7814김*기********526
756220-0165-7825남*경********168
766220-0165-7836임*지********745
776220-0165-7840전*림********831
786220-0165-7851허*영********746
796220-0165-7862강*인********541
806220-0165-7873김*희********109
816220-0165-7884김*성********272
826220-0165-7895김*민********880
836220-0165-7906김*경********822
846220-0165-7910김*은********162
856220-0165-7921김*선********034
866220-0165-7932김*환********508
876220-0165-7943김*임********153
886220-0165-7954김*식********382
896220-0165-7965김*구********159
906220-0165-7976나*윤********240
916220-0165-7980박*열********711
926220-0165-7991신*성********316
936220-0165-8002염*현********228
946220-0165-8013윤*성********366
956220-0165-8024진*영********244
966220-0165-8035최*********331
976220-0165-8046홍*원********512
986220-0165-8050홍*연********011
996220-0165-8061홍*란********414
1006220-0165-8072황*숙********837
1016220-0165-8083강*호********452
1026220-0165-8094강*********713
1036220-0165-8105강*지********941
1046220-0165-8116강*자********701
1056220-0165-8120강*********735
1066220-0165-8131강*석********121
1076220-0165-8142강*철********406
1086220-0165-8153강*경********725
1096220-0165-8164강*석********724
1106220-0165-8175강*아********270
1116220-0165-8186강*성********395
1126220-0165-8190고*현********544
1136220-0165-8201고*석********722
1146220-0165-8212고*희********985
1156220-0165-8223고*혁********797
1166220-0165-8234고*웅********159
1176220-0165-8245고*원********590
1186220-0165-8256고*영********110
1196220-0165-8260곽*현********468
1206220-0165-8271구*모********261
1216220-0165-8282구*모********981
1226220-0165-8293구*원********922
1236220-0165-8304권*환********489
1246220-0165-8315권*희********011
1256220-0165-8326권*휘********735
1266220-0165-8330권*성********252
1276220-0165-8341권*영********200
1286220-0165-8352길*희********234
1296220-0165-8363길*범********91
1306220-0165-8374길*범********91
1316220-0165-8385길*근********330
1326220-0165-8396김*영********948
1336220-0165-8400김*우********584
1346220-0165-8411김*훈********012
1356220-0165-8422김*현********807
1366220-0165-8433김*식********462
1376220-0165-8444김*륜********626
1386220-0165-8455김*영********749
1396220-0165-8466김*희********638
1406220-0165-8470김*한********328
1416220-0165-8481김*아********006
1426220-0165-8492김*점********835
1436220-0165-8503김*점********835
1446220-0165-8514김*점********835
1456220-0165-8525김*점********835
1466220-0165-8536김*점********835
1476220-0165-8540김*정********825
1486220-0165-8551김*기********204
1496220-0165-8562김*수********017
1506220-0165-8573김*중********818
1516220-0165-8584김*철********947
1526220-0165-8595김*무********872
1536220-0165-8606김*현********348
1546220-0165-8610김*경********622
1556220-0165-8621김*양********634
1566220-0165-8632김*혜********617
1576220-0165-8643김*지********045
1586220-0165-8654김*진********246
1596220-0165-8665김*자********853
1606220-0165-8676김*진********625
1616220-0165-8680김*철********357
1626220-0165-8691김*름********402
1636220-0165-8702김*경********320
1646220-0165-8713김*숙********300
1656220-0165-8724김*하********095
1666220-0165-8735김*섭********443
1676220-0165-8746김*태********813
1686220-0165-8750김*기********528
1696220-0165-8761김*범********025
1706220-0165-8772김*옥********447
1716220-0165-8783김*진********363
1726220-0165-8794김*리애********679
1736220-0165-8805김*주********082
1746220-0165-8816김*혜********652
1756220-0165-8820김*두********979
1766220-0165-8831김*훈********167
1776220-0165-8842김*영********060
1786220-0165-8853김*수********513
1796220-0165-8864김*형********789
1806220-0165-8875김*환********021
1816220-0165-8886김*연********432
1826220-0165-8890김*현********575
1836220-0165-8901김*혜********538
1846220-0165-8912김*********434
1856220-0165-8923김*출********553
1866220-0165-8934김*근********788
1876220-0191-0702김*수********997
1886220-0165-8945김*식********982
1896220-0165-8956김*주********954
1906220-0165-8960김*진********709
1916220-0165-8971김*욱********850
1926220-0165-8982김*주********590
1936220-0165-8993김*진********269
1946220-0165-9004나*만********572
1956220-0165-9015남궁*환********836
1966220-0165-9026남*리********177
1976220-0165-9030문*경********260
1986220-0165-9041문*철********047
1996220-0165-9052민*영********168
2006220-0165-9063민*진********035
2016220-0165-9074박*형********096
2026220-0165-9085박*주********740
#17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와디즈 리워드 2차 발송 | 2019.03.21

2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와디즈 얼리버드] 갤러리북 Vol.2 와디즈 펀딩 기본 세트 를 서포터 해주신 분들에 해당하는 리워드입니다.

배송목록의 녹색은 제주도, 노란색은 여러개로 나뉘어서 보내집니다.

  1. 3차 발송은 [울트라 얼리버드] 와 [슈퍼 얼리버드]에 해당하시는 서포터분들 중 일부가 다음주 월요일이나 화요일 발송 예정입니다. 최종 4차 발송을 다음주까지 마무리 지을 예정입니다.
  2. 그리고 리워드에 포함된 엽서세트는 늦어진 리워드로 인해 너무 죄송한 마음에 준비한 작은 선물입니다. (그런데 작품 2점에 오타가 생겼네요 ㅜㅜ)
  3. 엽서세트 2개가 포함된 경우는 SNS이벤트 선물입니다. (포스터 이벤트 발송은 리워드 배송이 완료된 이후에 발송될 예정입니다.)
  4.  동네이야기 신문은 와디즈 서포터분 중 한 분이 갤러리북이 제작되기까지의 기사를 실어주시고, 와디즈 서포터분들을 위해 약 800부의 신문을 따로 준비해준 것입니다. 늦었지만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ㅜㅜ

2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와디즈 얼리버드] 갤러리북 Vol.2 와디즈 펀딩 기본 세트 를 서포터 해주신 분들께서는 금일 저녁부터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아직 남은 물량이 많습니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운송장번호
받는분
6219-0524-5381
구*영
6219-0524-5392
김*영
6219-0524-5403
김*영
6219-0524-5414
김*선
6219-0524-5425
김*식
6219-0524-5436
김*진
6219-0524-5440
김*율
6219-0524-5451
김*율
6219-0524-5462
김*원
6219-0524-5473
남*
6219-0524-5484
류*호
6219-0524-5495
박*라
6219-0524-5506
박*화
6219-0524-5510
박*규
6219-0524-5521
박*정
6219-0524-5532
방*경
6219-0524-5543
서*원
6219-0524-5554
서*나
6219-0524-5565
석*영
6219-0524-5576
오*영
6219-0524-5580
윤*
6219-0524-5591
이*현
6219-0524-5602
이*웅
6219-0524-5613
이*찬
6219-0524-5624
이*영
6219-0524-5635
장*은
6219-0524-5646
정*운
6219-0524-5650
천*현
6219-0524-5661
하*리
6219-0524-5672
황*경
6219-0524-5683
김*빈
6219-0524-5694
김*연
6219-0524-5705
김*선
6219-0524-5716
김*지
6219-0524-5720
김*라
6219-0524-5731
김*진
6219-0524-5742
김*지
6219-0524-5753
김*진
6219-0524-5764
김*석
6219-0524-5775
김*은
6219-0524-5786
김*영
6219-0524-5790
김*호
6219-0524-5801
김*경
6219-0524-5812
김*련
6219-0524-5823
마*란
6219-0524-5834
박*순
6219-0524-5845
박*준
6219-0524-5856
박*경
6219-0524-5860
박*열
6219-0524-5871
박*순
6219-0524-5882
박*림
6219-0524-5893
박*정
6219-0524-5904
박*주
6219-0524-5915
박*현
6219-0524-5926
서*운
6219-0524-5930
송*영
6219-0524-5941
신*혜
6219-0524-5952
신*식
6219-0524-5963
안*빈
6219-0524-5974
안*원
6219-0524-5985
양*성
6219-0524-5996
엄*영
6219-0524-6000
오*현
6219-0524-6011
우*
6219-0524-6022
유*림
6219-0524-6033
유*우
6219-0524-6044
육*솔
6219-0524-6055
윤*림
6219-0524-6066
이*은
6219-0524-6070
이*훈
6219-0524-6081
이*영
6219-0524-6092
이*은
6219-0524-6103
이*진
6219-0524-6114
이*
6219-0524-6125
이*향
6219-0524-6136
이*람
6219-0524-6140
정*준
6219-0524-6151
정*훈
6219-0524-6162
최*묵
6219-0524-6173
최*민
6219-0524-6184
최*영
6219-0524-6195
홍*만
6219-0524-6206
장*선
6219-0524-6210
손*형
6219-0524-6221
손*형
#16 메이킹 스토리 갤러리북 시리즈 와디즈에디션 제작완료 | 2019.03.18

갤러리북 와디즈 에디션이 나왔습니다.

아직 끝은 아니지만 지난 몇달이 몇년의 시간을 보낸 것처럼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네요. 앞으로 이 시리즈를 무사히 잘 만들어 갈 수 있을지도 걱정입니다. ㅜㅜ

책에 대해 여러 문의가 있을 수 있어 몇가지 안내를 드립니다.

1. 갤러리북 와디즈 에디션(하드커버버전)에는 가격대신 와디즈 에디션이라고 표기하였습니다.

2. 책장에 끝부분에 접힌 부분이 있습니다. 이 부분은 펼침페이지가 약간 안쪽으로 들어가 있는 상태에서 재단되는 과정에서 재단기의 압력의 의해 생기는 것으로 이번처럼 펼침페이지가 많은 책의 경우는 좀 더 선명하게 나타납니다.

3. 작품페이지의 경우 작품의 뒷면, 즉 제목이 있는 종이면에 잉크가 묻어 있거나 배어있습니다. 이 부분은 갤러리북 인쇄 방식의 특성상 일반인쇄에 비해 최소 5배가 많은 잉크를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부분으로, 이 부분을 없애기 위해 잉크양을 줄이면 작품이 전반적으로 뿌옇게 뜨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하여 부득이 이 부분을 수용하면서 작품 표현에 집중하는 방향으로 제작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지금보다 더 좋은 작품의 느낌을 위해 지금보다 더 많은 잉크를 넣을 수 있는 방법을 연구 중이기에 이 현상은 당분간 지속될 것 같습니다.

작품페이지만 있습니다.


4. 그리고 언제나처럼 갤러리북 시리즈 초판에는 도움주신 서포터 여러분들의 성함이 들어있습니다.


5. 펼침페이지의 여분이 적어 페이지가 잘 빠지지 않는다고 합니다. 이 부분은 다음번 제작시 작품사이즈를 조금 줄이거나 페이지 여분을 줄이는 방법으로 개선하도록 하겠습니다.


6. 도스트(작품설명) 페이지의 헤드폰 심볼은 2019년 4월 20일 이후, 아이들 전용 세이펜을 보유하고 있는 분들은 세이펜 홈페이지에서 갤러리북을 업데이트 하시면, 유아용 버전의 도슨트 음성서비스를 들을 수 있습니다.


7. 포장에 사용된 완충재는 옥수수전분으로 만든 완충제로 물에 녹습니다. 스티로폼으로 버리지 않으셔도 됩니다.


하드커버 제작 완료 후 검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만, 모든 페이지를 다 봐야하기에 검수속도가 빠르지 못합니다. 배송이 조금 늦어지더라도 깊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위의 내용 외의 잘못된 책은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문의주시면 교환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직 부족한 것이 참 많은 메이커입니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5 리워드 발송 3월 18일 1차 배송 운송장 번호입니다. | 2019.03.17

너무 오래 기다리게 해드려 죄송합니다.

그리고 많은 응원과 좋은 조언을 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수많은 산을 넘고 넘어서 와디즈에디션을 위한 하드커버 제작과 검수를 일부 마치고 1차 배송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우선 1차 배송에 포함되는 서포터즈 분들은 [갤러리북 시리즈 1] 와디즈에디션,  [갤러리북 시리즈 2] 와디즈에디션에 해당하는 리워드입니다.

배송목록의 녹색은 제주도, 노란색은 여러개로 나뉘어서 보내집니다.

ctrl + F 키를 눌러 성함을 검색하신 후, CJ대한통운 택배 조회하기를 하시면 리워드의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택배조회 https://www.doortodoor.co.kr/parcel/pa_004.jsp



#14 메이킹 스토리 3월 14일 제작진행 상황입니다. | 2019.03.14

2019년 3월 14일 목요일 오후..

서포터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갤러리북 하드커버 버전 제작이 무사히 끝났습니다. ㅜㅜ

상세 사진과 진행 내용은 주말에 업데이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1차배송은 빠르면 내일부터 순차발송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운송장이 나오는대로 공지토록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13 메이킹 스토리 3월8일... 제작 진행상황입니다. | 2019.03.09

안녕하세요.

유화컴퍼니 유화입니다.

정합이 멈추고 1주일 만에 정합본이 도착하고 합본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지난 정합에서 빠지거나 더 들어간 것은 없는지 무게로 검사도 합니다.

그리고

인쇄를 마치고 한달 반이 지나고...,

드디어 1차 제본 완성물이 나오네요 ㅜㅜ

ㅜㅜ

제작하시느라 고생하신 분들.., 

생산은 되는건지 마음 졸이셨던 서포터 여러분들..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1차제본이 끝난 책은 하드커버 제작을 위해 다른 제본소로 이동합니다.

하드커버 제작이 나오는 순서대로 전수검사에 들어가면 다음주중 배송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


어제 1차제본 마치고 몇달만에 가족과 함께 조촐한 외식을 가졌습니다.

부족한 메이커로 모두에게 죄송하고, 미안하고, 감사한 마음을 갖는 저녁이였습니다.


다음주.. 잘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2 메이킹 스토리 2019년 3월 6일 진행상황입니다. | 2019.03.07

안녕하세요.

유화컴퍼니 대표 유화입니다.

먼저 미뤄진 일정과 뒤늦은 공지에 대해 사과를 드립니다.


1월 21일 ~ 1월 28일 인쇄 완료

2월 7일 1차 재단 사고 확인

2월 8일 용지 제작 주문 및 잉크 주문

2월 14일 용지 입고

2월 19일 재인쇄 판 출력

2월 20일 ~ 2월 22일 재인쇄 완료

2월 25일 재인쇄물 재단

2월 26일 ~ 2월 27일 재인쇄물 접지

페이지 순서에 맞춰 종이를 순서대로 뽑아 모으는 작업을 정합이라 합니다. 그런데 보통의 책은 접지라는 과정을 통해 8p에서 16p 정도의 묶음을 만들어 정합에서 뽑아냅니다. 

하지만, 갤러리북은 책의 특성상 작품페이지와 설명페이지의 종이가 달라 접지 한 묶음을 만들어 낼 수 없습니다. 물론 초판 제작시 이 부분에 대해 당시 거래하던 제본소(하드커버 분리되게 만들어주셨던 ㅜㅜ)에서 테스트를 충분히 하고 책의 형태를 결정 했었습니다. 

특히 이번에 새로 선정한 제본소는 두번의 정합을 거치고 바로 제본이 되는 좋은 설비를 갖춘 회사였습니다. 사고처리문제로 인쇄소와 제본소간 논쟁으로 일정이 조금 늦춰지긴 했으나 전체 물량이 하루가 채 걸리지 않을거라 해서 진행상황을 보고 공지를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초판때도 고생은 했지만 무사히 지나갔던 낱장 정합에서 아예 진행이 안되는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2월 27일 저녁 7시부터 정합 준비

정합 에러…,

새벽 2시 상황…, 

.... 잠깐 움직이다 다시 멈춥니다. 아..... ㅜㅜ

잠깐 진행되는 듯하지만 어느 한 군데라도 페이지가 빠지지 않거나 두 장이 겹치면 멈추는데 전혀 진행이 되지 않았습니다.

초판때 진행했던 기계보다 더 최신 기계였지만 정합을 뽑아내지 못했습니다. 개인적으론 기장님 실력의 차이라는 생각도 했지만, 나름 책임을 다하기 위해 18시간동안 세팅하는 것을 지켜본 입장에서 더 이상 진행하기 어렵다는 제본소의 결정에 이의를 달기가힘들었습니다.

결국, 3월 1일 아침 9시 제본소 측에서 정합 불가 결정

휴일인 3월 1일부터 제본소 사장님과 함께 다른 제본소 섭외를 위해 이틀간 파주, 일산 일대의 제본소를 10군데가 넘게 연락하고, 미팅을 했으나 모두 어렵다는 얘기뿐이였습니다.

아….,

리워드…, 예판…, 출판…, 정말 앞이 캄캄했습니다.

새소식에 공지를 해야 하는데 어떤 대안도 구해지지 않은 상황에서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습니다.

3월 3일 일요일 아침…, 

제본소에 연락을 했습니다. 달력 뽑는 정합기에서 해 보는 건 어떠냐고, 뽑아내는 라인이 짧아 비용이든 시간이든 몇배가 걸리는 작업이겠지만 책 제작을 멈출수는 없지 않냐고..., 

제본소에서 아는 달력 공장을 섭외에서 작업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바로 인쇄물을 옮겼습니다. 

오래되고 작은 기계...,

하지만 설비를 따지고 어쩌고 할 여유도 없었습니다. 어떻게든 되도록 만드는게 중요한 상황...,


3월 4일 월요일 달력 공장에서의 세팅도 쉽지 않았습니다. 

일이 진행되지 않을 만큼 계속 멈추는 기계

세팅으로 거의 하루를 보냈습니다. 여기서도 안되면 정말 큰일이란 생각에 작업 가능한 제본소를 계속 연락하면서 하루를 보내고, 저녁이 되면 또 밀린 일들을 하느라 거의 밤을 새우고….,

20년을 책을 만들었는데…, 헛 살았나봅니다 ㅜㅜ

3월 5일... 

느리고 중간에 자꾸 멈추긴 하지만 어제부터 정합이 어느 정도 나와 주기 시작했습니다.

사장님이 대기하면서 멈추면 안빠진 페이지를 다시 넣으면서...

가끔 두 장씩 빠져 나오는 걸 기계가 인식을 못할 때가 있어 일일이 검수하는 작업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일하시는 분들이 왜 책을 이렇게 힘들게 만들어 놨냐고 한마디씩 하십니다. ㅜㅜ

.......

3월 6일 오후 5시 상황...

세팅이 되고나서부터 24시간을 Full로 뽑아내면서 이제서야 끝나는 시간을 예측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현재 정합과 4번으로 나눠뽑은 정합물을 합본하는 작업까지 3월 7일 오후에 끝날 예정입니다. 교대하신 작업자 분들이 새벽 1시를 넘어가는 지금 이시간에도 열심히 뽑아주고 계실거예요~

내일 7일 오후 정합이 끝나면 다시 제본소로 이동, 풀을 접착하는 과정을 거칩니다. 접착하는 과정은 8일 오전이면 끝날 것입니다. 접착이 끝나면 소프트커버는 바로 생산되지만, 하드커버는 1차 접착이 끝난 책이 하드커버 작업이 가능한 다른 제본소로 다시 이동을 합니다.

하드커버를 모두 씌우고 나면 책이 완성되는데...,

인쇄물 이동과 복잡해진 작업과정으로 인한 문제가 있을 수 있어 시간이 조금 더 걸리더라도 전수검사를 진행할 것입니다.

그리고, 전수검사가 완료된 책부터 리워드 배송을 진행하겠습니다.

다음주 후반부터 다다음주에 걸쳐 배송이 진행될 것 같습니다.


너무 긴 시간을 기다리게 해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제작 진행 자체가 완전히 멈추고 어떤 대안도 없던 상황이라 기다리시는 분들에게 공지조차 못드렸던 부분도 깊은 사과를 드립니다.

현재 전화통화는 매우 힘든 상황입니다. 전화보다는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메세지를 남겨주시면 늦은 시간에라도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죄송하다는 말 외에 어떤 말도 핑계도 없습니다.

지금은 어떻게든 최선을 다해 이 책을 완성해야겠다는 생각뿐입니다.

늦어진 리워드로 주소지가 변경된 서포터 분들은 메이커에게 문의하기를 통해 변경된 주소를 보내주세요.

힘든 순간을 이겨내는건 감사한 마음인 것 같습니다...

질책도.. 응원도... 모두 감사하고 죄송한 마음으로 책임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11 메이킹 스토리 제본 사고 발생으로 인한 리워드 지연 | 2019.02.13

안녕하세요. 갤러리북 제작사 유화컴퍼니 유화대표입니다.

책을 만들면서 제작사의 계획과 진행과정에서의 검토가 무의미한 사고가 벌어질 때면 엄청난 고통의 시간들이 엄습합니다. 언제나 추가로 들어가는 비용보나 납품에 대한 약속과 신뢰의 문제는 고통에 더한 또다른 고통을 가져다 줍니다.

페이지마다 다른 종이가 섞인 갤러리북의 제본 공정은 매우 까다롭고 복잡합니다. 또한 까다롭고 복잡하기에 제본 비용도 다른 도서에 비해 2배 이상의 비용을 지불하고, 진행과정중에 한 번 더 확인하고 진행할 것을 항상 주문하고 또 주문합니다. 

지난 9일 제본의 마지막 작업인 성책작업을 준비하던 중, 갤러리북의 작품이 펼쳐지는 펼침페이지들에서 문제를 발견했습니다.

이전 갤러리북은 작품이 우측으로 펼쳐졌지만, 새로 개정되는 갤러리북은 좌측으로 펼쳐지도록 기획이 되었고 인쇄가 되었습니다.

물론, 이 내용은 제본소 담장자에게 충분히 전달이 되었지만, 재단하는 과정에서 재단하시는 분이 어떤 의심이나 작업공정의 확인도 없이 일반적인 책처럼 우측으로 펼쳐지는 것으로 오인하고 재단을 하고 일부는 그렇게 재단이 된 채 접지가 되었습니다.

저희가 급하게 제작할 것을 요청한 적도 없는데 단지, 재단을 담당하시는 분이 명절 전 하루라도 빨리 제본을 해주기 위해 야근까지 하면서 재단을 하다 벌어진 일이라고 합니다.

갤러리북 2에는 이렇게 펼쳐지는 펼침 페이지가 무려 4개나 됩니다.

그리고 갤러리북 1에 있는 2개의 펼침페이지...,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없는 어이없는 상황이였습니다. 

하지만 어떻게든 온전한 책을 완성을 해야 하니 제본소 담당자와 함께 이렇게 재단된 페이지들을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고 또 고민하였습니다.

물론 제본소 사정과 재인쇄로 인한 시간과 엄청나게 추가되는 비용(재인쇄비와 잉크제작비를 제외한 순수 종이값만 1200만원입니다ㅜㅜ), 와디즈 펀딩, 예스24 예약판매 등 여러 상황을 생각하며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찾아보았습니다.

하지만 아무리 고민을하고 방법을 찾아봐도 이렇게 재단된 페이지들을 그대로 사용할 경우 위 사진처럼 불필요한 부분이 한 번 더 접혀들어가거나 작품이 한 쪽으로 쏠리게 됩니다.

지난 주말까지 방법을 찾아보고 고민하고 또 고민한 결과, 이렇게 만들어진 책을 수많은 서포터 분들과 앞으로 이 책을 구매할 독자분들에게, 유화컴퍼니 스스로 용납할 수 없다는 결론에 다다랐습니다. 늦어진 리워드와 배송지연으로 받는 어떤 비난보다 잘못된 책으로 인한 비난이 더 두렵기 때문입니다.

...

,

2월 11일 월요일 아침..., 

제지사에 재인쇄에 필요한 용지를 재주문하고, 재인쇄에 필요한 잉크를 주문했습니다.

원래는 생산하는데 한 달이상 걸리는 주문제작 용지인데 제지사에서 이번주 목요일(2월 14일)까지 특별 공정으로 생산을 해주기로 하였습니다.

그리고 인쇄소는 해당 일정에 맞춰 인쇄 일정을 비워주기로 하였습니다. 예상되는 재인쇄 일정은 이번주 토요일에서 다음주 월요일쯤이 될 것 같습니다 (2월 16일~2월 18일)

인쇄가 끝난 후 약 1~2일간의 건조기간을 가진 후 늦어도 다음주 수~목에는 다시 제본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제본 후 1일간의 제본 건조기간이 지나면 하드커버 제작을 위한 성책작업(수작업)이 금~화요일에 걸쳐 진행될 것입니다. (2월 22일~2월 26일)

랩핑과 발송을 위한 포장작업이 시작되는 것은 2월 27일로 예상됩니다.

2월 28일부터 갤러리북 단품을 주문하신 분 위주로 배송이 가능하도록 준비하겠습니다.

물론 위의 제작과정에서 또다른 변수가 생길 수도 있겠지만, 모든 힘을 쏟아 더이상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습니다.

1차 펀딩에 이어 2차펀딩까지 약속한 리워드 일정을 맞추지 못한 부분과 한 번도 아닌 두 번의 배송일정 변경에 대해서는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많은 분들이 조언을 주신것 처럼 다음번 펀딩에는 충분한 시간을 둔 약속을 드리겠습니다.

그리고 꼭 믿어주셨으면 합니다.

유화컴퍼니는 잘못된 책은 언제든 끝까지 책임지고 교환해 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언제나 더 좋은 책을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추후 재인쇄되는 과정과 제본이 진행되는 과정, 포장과 배송이 준비되는 과정까지 새소식으로 꼼꼼히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끝으로 너무 오랜 시간을 기다리고 또 기다리게 해드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전합니다.

유화컴퍼니 유화 드림.  


ps. 현재 모든 인력이 사고를 수습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문의주시는 답변이 조금 늦어지더라도 양해 부탁드립니다.


#10 메이킹 스토리 갤러리북시리즈 인쇄제작 완료 | 2019.01.30

안녕하세요.

갤러리북 시리즈 제작사 유화컴퍼니 대표 유화입니다.

기나긴 터널을 뚫고 나온 기분입니다. 지난 몇 달간의 준비 기간과 약 10일간의 인쇄를 마치고 나니 이제야 한숨을 돌리게 되네요.

아래는 갤러리북을 인쇄하고 있는 인쇄기 영상입니다. 시간당 12,000를 생산하지만 생산하기전 기계를 세팅하는 시간이 만만치 않습니다.

실제 현장은 옆사람의 이야기도 잘 안들릴 정도로 엄청나게 시끄럽습니다. 그리고 종이가루와 파우더 가루, 잉크와 벤졸 냄새 등..., 인쇄소 환경이 매우 열악하답니다.

갤러리북 인쇄를 위해 제작된 잉크입니다. 폭 넓은 색역을 가지고 있으나 보통의 잉크보다 약 6배 정도의 높은 가격대로 제작되는 잉크입니다.

우리가 흔히 알고있는 CMYK 네가지 잉크입니다. 청적황먹이라고도 하죠. 이 네 가지 잉크로 책에 보이는 수천가지의 컬러를 만들어냅니다. 갤러리북을 인쇄할 땐 이 잉크의 사용량이 3배정도 늘어납니다. 6배정도의 높은 가격의 잉크를 3배정도 더 사용하니까 우리가 일상적으로 접하는 책에 비해 잉크 비용만 약 9배정도가 추가된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ㅜㅜ

인쇄 기장님 손 부근에 있는 부분이 잉크의 양을 조절하는 키입니다. 이 키를 조절해 미묘한 색감을 조절하게 됩니다. 이 키값을 일정하게 조절하면서 원하는 색감이 나올때까지 반복해서 색을 맞추게 되는데 이 과정을 인쇄 감리라고 합니다.

인쇄감리 과정에선 단 한 순간도 인쇄기 옆을 떠날 수 없기에 하루 10시간이 넘는 작업시간내내 인쇄기 옆에서 색상을 체크해야 합니다.

색상이 맞춰져야 본격적인 생산을 시작하게 됩니다. 

갤러리북은 항상 변화합니다. 조금씩 조금씩 기술의 진화를 해야 한다고 보면 됩니다. 더 나은 색감과 더 나은 깊이를 주기 위해 매 인쇄마다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고 있습니다. 급격한 변화는 어렵지만 분명 더 나아지는 과정을 통해 갤러리북을 보는 독자분들은 더 깊이있는 작품을 감상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인쇄를 마친 작품입니다.


이제..., 인쇄를 마친 인쇄물들은 제본소로 이동하였습니다. 이틀의 건조시간이 지나면 재단과 접지과정이 진행됩니다. 며칠 후엔 제본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지난번 발송 및 제작지연 소식을 전했을때, 서포터 여러분의 댓글들은 너무나 큰 감동이였습니다. 마지막까지 갤러리북을 사랑해주시는 서포터 여러분들이 실망하지 않도록최선을 다해 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9 리워드 발송 갤러리북 리워드 발송 및 제작 지연 소식을 전합니다. | 2019.01.25

안녕하세요. 

갤러리북 시리즈 제작사 유화컴퍼니 대표 유화입니다.

먼저 리워드 발송 및 제작이 지연된 부분에 대해 서포터 여러분께 죄송한 마음을 전합니다.

갤러리북 개정으로 더 많아진 참고자료와 디자인 변경으로 제작이 늦춰졌으나 추가된 업무량 대비, 빠듯한 인쇄 일정을 맞추다 보니 공지가 늦어진 점에 대한 부분도 깊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두 번째 진행하고 있는 책임에도 불구하고 갤러리북을 제작하는 몇개월의 시간은 정말 고통과 인고의 시간인 것은 변함이 없네요.

1월 3일로 예정되어 있던 인쇄 일정은 디자인 및 제작 완성도를 위해 지난 17일부터 인쇄 출력을 진행하여 현재 약 80%의 인쇄가 완료된 상황입니다.

인쇄는 1월 25일 금요일 마무리 될 예정이며, 진행 관련 사진을 인쇄가 마무리 된 이후 26일에 업데이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인쇄가 마무리되면 시간적 여유가 생기니 이후의 제작과정은 좀 더 빠르게 업데이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변경된 리워드 예상 일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1월 25일 인쇄 완료

1월 31일 갤러리북 하드커버 제작 및 출판용 소프트 커버 제본

2월 2일 ~ 2월 6일 설 연휴

2월 11일~15일 리워드 포장 및 순차발송

현재 유화컴퍼니의 모든 직원들은 지난 연말부터 밤샘작업으로 이전 보다 좀 더 업그레이드 된 갤러리북을 선보이기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남은 시간 동안 최선을 다한 제작으로 완성도 있는 리워드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리며, 갤러리북을 기다려 주시는 많은 서포터 분들께 다시 한번 양해의 말씀을 전합니다.

개정된 갤러리북 편집에 대한 부분은 26일에 자세히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8 이벤트 갤러리북 시리즈 vol.2 고흐 완결판 기념 이벤트 당첨자 공지 | 2019.01.07

안녕하세요 여러분!
갤러리 북 2시리즈 SNS 이벤트에 참여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본래 당첨자분들께 SNS 별도 메시지도 함께 발송 드릴 계획이었으나 커뮤니케이션의 혼선이 염려되는 관계로 당첨되신 분들께서는 와디즈 메이커 1:1 문의 창에 갤러리북 리워드 수령인과 동일한 성함과 연락처를 ~1/11까지 남겨주시면, 이벤트 선물을 리워드와 함께 1/24부터 순차적으로 발송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성함/ID
문은지
Radiance
해오름달
최주현
holygroove
박주희
아에이오우
김형주
Nam Jung
표석연
정세형
m0n9
박선영
Lee Seung Hyun
김호권
강명지
머니
이송아
황래은
소호랑
이영표
그레이수
한민구
김승진
서진
박병석
하늘냐옹
쭌텔레콤
shjk
문의식
훼손
강현욱
YG
김민중
김영선
솔빛시인
무밍
송윤섭
윤도희
우주9294
SoonSeong Shin
프리앰프
치즈케잌
먀옹


*참여 기간 내 게시물이 등록되지 못했거나, 참여 게시물로 인정되기 어려운 컨텐츠는 아쉽게도 금번 당첨되지 못한 점 양해 부탁 드리며, 갤러리북2 에 대한 관심과 후원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관련 문의 사항은 gallerybook@naver.com 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7 기타 갤러리북2 후원 감사 메세지 | 2018.12.27

안녕하세요! 유화컴퍼니입니다 :)

여러분 한 분 한 분의 뜻이 모인 귀한 후원으로 갤러리북2 펀딩을 성공리에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 전해드립니다. 앞으로도 우리와 우리 아이들 모두가 예술의 감동 그 이상의 영감을 일상에서도 경험할 수 있도록 더욱 아름답고 발전적인 갤러리북 시리즈로 여러분과 함께 하도록 하겠습니다. 벌써 새로운 한 해가 성큼 다가왔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 가득한 2019년 새해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6 이벤트 갤러리북 시리즈 vol.2 고흐 완결판 기념 이벤트 | 2018.12.18

안녕하세요, 갤러리북 출판사 유화컴퍼니입니다.

어느새 갤러리북 시리즈 2의 펀딩이 끝나갑니다. 갤러리북 시리즈 1은 와디즈 서포터 분들의 큰 성원에 힘입어 출판 시장에서도 예상보다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서포터 여러분의 도움으로 탄생하는 시리즈 2 역시, 명화를 직접 볼 수 없는 더 많은 사람들과 아이들에게 명화의 아름다움을 전하게 될 것입니다. 아직 확정이 되지 않아 별도의 소식을 전하지 않았지만 갤러리북으로 미술관에서 직접 감상하는 것처럼 음성 도슨트와 유아 도슨트 서비스 등을 준비하기 위해 열심히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서비스가 만들어지면 와디스 서포터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갤러리북은 언제나 지금보다 더 나은 것을 만들기 위해 노력합니다. 더 나은 퀄리티를 위해 연구하고, 더 나은 글을 위해 고민하고,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방법을 찾습니다. 앞으로도 눈 앞의 이익보다 만든 이의 정성을 느낄 수 있는 책을 만들겠습니다.

그리고 고흐의 작품들을 직접 보면서 책에 담지 못하는 아쉬운 작품들이 너무 많았습니다. 저희가 준비한 소소한 선물이 고흐의 강렬하고 아름다웠던 열정을 서포터 여러분과 함께 느낄 수 있는 선물이 되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갤러리북 시리즈 vol.2 고흐 완결판 기념 이벤트

이벤트 #하나.  갤러리북 '좋아요' 이벤트

대형포스터 2장 세트 (900x600mm / 4만원 상당 / 50명) 

12종 엽서세트 (187.5x129mm / 2만원 상당 / 100명)

이벤트 #둘. 와디즈 펀딩 5,000% 달성 이벤트

갤러리북 와디즈 펀딩 5000% 이상 달성시에는 이벤트 기간내 이벤트에 참여하신 모든 서포터 분들께 <12종 엽서세트>를 드립니다.

이벤트 #셋. 와디즈 펀딩 6000% 달성 이벤트

갤러리북 와디즈 펀딩 6000% 이상 달성시에는 와디즈 갤러리북 시리즈 2 펀딩에 참여해주신 모든 서포터분들께 <12종 엽서세트>를 드립니다.

갤러리북 1, 2 빈센트 반 고흐 시리즈에서 담지 못한 고흐의 강렬하고 아름다운 명작들을 12종 엽서세트에 담았습니다.


이벤트 상세내용 보러가기

>> https://www.wadiz.kr/web/campaign/detail/26436?preview=Y


  • 이벤트에 참여하신 후 아래 응원하기 덧글란에 URL을 남겨주시면 됩니다.
  • 더 많은 분들이 고흐의 명작을 감상하고 느낄 수 있도록 서포터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려요 ^^
#5 메이킹 스토리 갤러리북 시리즈 2, 작가님의 탈고 소식 | 2018.12.11

안녕하세요~

갤러리북 시리즈 2, 메이커 유화컴퍼니 유화입니다.

갤러리북 시리즈 작가님이신 김영숙 작가님의 탈고 소식을 전합니다.

누구보다 고흐를 알아오고 느낀 사람으로 탈고의 순간에 느낀 작가님의 글이 마음에 와닿네요.

빈센트 반 고흐가 미처 완성하지 못한 유작 <세 개의 뿌리 tree roots>, 1890년 7월 오베르 쉬르 우아즈에서, 캔버스에 유화, 50.3x110.1cm, 반 고흐 미술관 

탈고...,

힘이 쭈욱 빠집니다.
빈센트 반 고흐 2권, 완결본이라
그의 죽음을 마지막으로 원고를 끝냈는데,
(실은 끝내고 수정, 또 수정..아마 말이 탈고지..보내기 버튼을 누르기 전까지, 수정은 멈추질 않겠지요, 늘 그렇듯)

수정하다 끝에 이르면 눈시울이 뜨거워지고,
처음부터 다시 수정하다  끝이 오면  또 뜨거워지고 합니다.

원고의 마지막 글은 이렇습니다.
'그는 그림으로 우는 사람이었다.'

먹먹해지는 밤입니다. 

Vincent van Gogh (1853–1890), < Farms near Auvers>, July 1890,

영국 내셔널갤러리에 소장된 그림입니다. 

많이 알려지진 않았지만, 개인적으로 참 좋아합니다.

1890년 7월 29일은 그가 우리곁을 영원히 떠난 날입니다. 

#4 기타 갤러리북 시리즈 2, 펀딩 3,000% 달성!! 시리즈 1, 2018 우수도서 선정!! | 2018.12.03

#3 메이킹 스토리 갤러리북 메이커는 왜 뉴욕까지 갔을까? | 2018.11.28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 모마(MOMA)에 있습니다.

MOMA는 현대미술의 흐름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미술관으로 뉴욕 맨하탄에 있습니다.


그리고 갤러리북 시리즈 2에 수록되는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을 소장하고 있는 미술관이기도 합니다.


맞습니다. 전 이 작품을 직접 보고 확인하기 위해 11,100km를 날아 왔습니다 ㅜㅜ

굳이 비싼 돈을 들여 직접 확인할 필요가 있을까?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작품을 직접 보고 나면 왜 그래야 하는지 잘 아실거예요~ 수많은 고흐의 작품집들이 있지만 같은 색감 같은 느낌을 가진 책은 거의 없으니까요. 

실제 그림이 어떤 느낌이고 어떤 색감을 가졌는지 상상과 통계만으로는 그 느낌을 가늠조차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갤러리북에 수록되는 대부분의 작품을 원화가 가진 색감과 느낌을 직접 보고 확인하면서 만들게 되었습니다. 갤러리북 한 권의 시리즈가 나오는데 너무 오래 걸리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ㅜㅜ

작품을 직접 봐도 작업하는 시간이 만만치 않습니다.

작품은 보는 위치에 따라, 보는 각도에 따라 느낌이 달라져서 매일 반복적으로 방문하여 조금씩 맞춰갑니다.

한국으로 돌아가서 진행하게 될 보정과 분판, 인쇄 작업 등, 색을 결정하는 모든 작업의 기준이 될 노트북이기에 가능한 디테일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작업을 마쳐야 합니다.

어느새 MOMA에 방문한지 5일째입니다.

이제 어느정도 디테일한 부분까지 마무리 되어 갑니다. 이제 곧 갤러리북2를 통해 제가 느낀 이 작품의 느낌을 여러분들에게 전달할 수 있게 되겠지요. 다음 시리즈에 실리게 될 모네, 세잔, 클림트의 작품과 언제가 될 지 모르지만 샤갈과 피카소, 칸딘스키 작업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사진만으로도 또 다음 시리즈가 기대 되지 않나요? 

저는 이런 작품들을 잘 담아서 많은 분들에게 보여 줄 생각을 하면 가슴이 두근거리거든요.

명화를 제대로 접해보지 못했던 우리와 우리 아이들에게 명화는 어려운 숙제이고 공부일 뿐이였습니다. 이 일을 하고 있는 저 역시도 명화를 직접 보기 전까지 왜 이 그림이 유명한지에 대한 의문을 가졌으니까요.

사람을 압도하는 거대한 크기, 눈을 현혹시키는 색감, 전율을 주는 위대함과 작가의 손길이 느껴지는 질감과 붓터치…,

거대한 크기는 담지 못하지만, 우리가 이 책에 담고 싶은 것은 명화가 얼마나 위대하고 아름다운 것인지 함께 느끼는 것입니다.

명화의 역사와 화파를 먼저 배우기 전에, 명화가 아름답다는 사실을 먼저 알게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만들어지는 책이 갤러리북입니다.

힘겹게 이어가는 갤러리북을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항상 감사합니다.

더 좋은 책이 되도록 더 노력하겠습니다.

2018년 11월 28일 뉴욕에서…,

#2 기타 갤러리북 시리즈 2, 펀딩 2,000% 달성!! | 2018.11.23

#1 기타 갤러리북 시리즈 2, 펀딩 1,000% 달성~ | 2018.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