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디즈

와디즈

프로젝트 정보

펀딩성공

586% 달성

17,591,190원 펀딩

400명의 서포터

우리는 게임이 아니라 도시를 만드는 중! [익스팬시티 보드게임] 프로젝트는 소중한 서포터들의 펀딩과 응원으로 2019.11.10에 성공적으로 종료되었습니다.

펀딩하기는 쇼핑하기가 아닙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지지서명

메이커 정보

신고하기란?

해당 프로젝트에 허위내용 및 지적재산권을
침해하는 내용이 있다면 제보해주세요.

리워드 선택

#7 이벤트 펀딩참여 & 지지서명 이벤트 당첨자 발표! | 2019.11.13

드랍 더 네트(2명)

주노

최범귀

에다마메(2명)

한글로

배근호

모아보새(2명)

이플럽

백승민

미니빌(2명)

-6613

김재민

진짜 피치군 & 레알 아보카도양(2명)

Illili

금수현


당첨되신 분들 모두 축하드립니다!

해당 경품은 리워드 발송시 함께 발송될 예정입니다!


#6 기타 1000% 리얼! 처음 체험해보는 <익스팬시티> | 2019.10.28

안녕하세요 서포터여러분

지난 10월 12~13일 서울에서 열렸던 보드게임페스타에서

저희 행복한바오밥도 참가하여, <익스팬시티> 시연을 하였습니다!

행사를 하던 중! 유튜브 채널 [오덕포텐]이라는 곳에서 다녀가셨었는데요

1000% 리얼, 처음 게임해보시는 분들의 생생리뷰가 담긴영상을 남겨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꾸벅)

한번 살펴 볼까요~?


#5 기타 색다른 재미는 이것으로 느껴보세요! | 2019.10.25

안녕하세요 

서포터 여러분! 본 펀딩이 오픈하고 벌써 5일이나 지났네요

보내주신 성원으로 펀딩이 아주 잘 진행되고있답니다


오늘은 <익스팬시티>의 또 다른 매력!

계약카드에 대해서 말씀드리려고합니다, 부동산 일확천금의 기회는 계약카드에서 

시작된다구요!

#4 기타 똥손이 황금손으로 두렵지 않은 드로잉! | 2019.10.23

안녕하세요 서포터 여러분!

오늘은 <익스팬시티>에서 벗어나서, 리워드 상품 중 하나인 

<데칼코>에 대해서 보여드리려고 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쉬운 드로잉 보드게임은 뭐다!?

                                     데칼코!!!!


제 경험에 빗대어..ㅠ, 자전적 후기가 들어가있는 이야기 한 번 보시죠


따라그리기만 하면 되기에

어른, 아이, 남녀노소 누구나 한 번에 딱!

<익스팬시티> 와 <데칼코> 조합 올 겨울 집에서 하기에 딱 아닐까요?!

#3 메이킹 스토리 게임의 랜드마크, 자부심의 공간 명품도시가 옵니다 | 2019.10.22

안녕하세요 서포터여러분

많은 분들이 아직 어떻게 하는 게임인지에 대해 질문을 많이 주셨습니다

그래서 준비한 저희의 설명영상입니다

아시죠? 복잡하고 어렵다고 생각하면 끝도없습니다!

겁먹지 마세요 ㅎㅎ 저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최대한 짧고 간결하게! 이해하기 쉬운 익스팬시티!

재밌게 봐주시고, 리워드 배송까지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감사합니다

#2 이벤트 <익스팬시티> 오픈알림 신청이벤트 당첨자 발표! | 2019.10.22

안녕하세요 서포터 여러분

<익스팬시티> 오픈알림 신청이벤트 당첨자 발표드립니다!

상품은 고지 드린 것처럼, <모아보새>와 <진짜 피치군 & 레알 아보카도양> 입니다!

<모아보새 >

김X철

윤X석

<진짜 피치군 & 레알 아보카도양>

Boh**** Kim

Se**** Son

(당첨되신 4분께 페이스북 메세지로 안내드렸습니다)


당첨되신 분들 모두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본 펀딩 오픈된 <익스팬시티>도 많은 관심 부탁드릴게요

감사합니다.


#1 기타 <익스팬시티> 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2019.10.21

서포터 여러분

<익스팬시티>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펀딩 오픈 직후 엄청난 성원으로 1분만에 펀딩금액 100% 달성!

정말 감사드립니다

다소 생소하지만, 그리고 어려울 것 같지만 전혀~~그렇지 않은 <익스팬시티>

오늘 오픈부터 앞으로 약 3주간 재밌고 다양한 소식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리겠습니다!

오늘은 펀딩에 참여하셨고, 또 망설이고 계신 분들을 위해 가볍게 스윽 읽기 좋은 컨텐츠 한 번 업로드 드리오며, 내일 또 찾아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