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투자

      와디즈 투자에 대해 알고싶다면?

    • 리워드

      와디즈 리워드에 대해 알고싶다면?

    • 와디즈 뉴스

      생생한 와디즈 내부 이야기

미국 쓰레기 배출량 감소에 Craigslist가 기여

Craigslist(크레이그리스트)는 미국의 온라인 벼룩시장으로 불리는 사이트입니다. 1995년에 설립되어 벌써 24년 동안이나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는데요. 현재는 미국 전역의 413개 메트로 지역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며 매월 4억 명의 방문자가 찾아오는 사이트로 발전했습니다.

2018년 11월 말 경, 펜실베니아 주립대학의 Suvrat Dhanokar(수브랏 다노카) 교수는 Craigslist가 미국인들의 쓰레기 배출량에 실제로 어떠한 영향을 미쳤는지를 조사했습니다. Dhanokar 교수는 Craigslist 사용이 특히 활발하게 자리잡은 캘리포니아, 플로리다, 미네소타, 노스 & 사우스 캐롤라이나 다섯 개 주에서의 쓰레기 배출량을 조사했는데요. 통계학적인 기법을 적용하여 비교 분석한 결과, Craigslist 사용이 활발해진 이후 고체 쓰레기 배출량이 평균 7.6% 낮아진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Craigslist가 플랫폼으로서 그 영향력이 커지는 동시에 많은 유저들이 더욱 다양한 상품을 올리게 되면서, 해당 상품을 필요로 하는 유저와 매칭될 확률도 높아지게 되었습니다. Craigslist가 단순한 벼룩시장이 아니라 쓰레기 배출량을 줄이고, 자원의 낭비를 줄이는 등 사회적 가치를 높여주는 플랫폼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가집니다.

대규모 투자를 유치한, 중국의 스마트 재활용 플랫폼 Xiaohuanggou 

2018년 6월, 중국의 재활용 플랫폼인 Xiaohuanggou가 10.5억 위안(1억 6,367만 달러)의 시리즈 A 라운드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샤오황고우’라고 발음하며, little yellow dog, 즉 ‘작은 노란 강아지’라는 의미입니다. 베이징에 본사를 둔 자산관리 회사인 ZEG(Zhongzhi Enterprise Group)가 단독으로 Xiaohuanggou에 투자했으며, post-money 밸류에이션으로 약 60억 위안(9억 3,500만 달러)의 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2017년 광동성의 동관에서 설립된 Xiaohuanggou는 핀테크에 초점을 둔 투자 회사인 Paithink Group(페이싱크 그룹)이 소유하고 있습니다. Xiaohuanggou는 스마트한 쓰레기 재활용 머신을 주거 지역이나 호텔, 비즈니스 센터 인근에 공급해 왔는데요. Xiaohuanggou 앱과 Wechat의 미니 프로그램을 통해 유저는 인근의 재활용 스테이션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으며, 재활용 머신은 쓰레기의 무게를 자동으로 측정하고 유저에게 현금으로 돌려주는 구조입니다.

https://www.roadaily.co.kr/rdy/wp-content/uploads/2018/06/xiaohueng-1024x686.png

이미지 출처: Xiaohuanggou

재활용 스테이션에는 여러 종류의 머신이 있어서 종이, 플라스틱, 금속, 유리 별로 재활용을 할 수 있습니다. Xiaohuanggou 직원들은 쓰레기를 전문 재활용 조직에 보내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데, 현재 팀은 약 500명 이상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Xiaohuanggou 측은 해당 투자금을 장비 업그레이드를 위한 R&D와 스마트 재활용 스테이션의 확장 등에 활용할 계획입니다. Xiaohuanggou의 목표는 향후 3년 내로 중국 전역에 1백만 개의 스테이션을 확보하는 것입니다.

한편, 중국 정부는 지난해 재활용 분리수거를 강화하기 위한 계획을 발표하며, 2020년까지 가정에서 배출되는 쓰레기의 재활용 비율을 35%까지 확대하겠다는 목표를 세운 바 있습니다.

IKEA, PepsiCo 등 브랜드들의 ‘친환경 트렌드’에 대한 대응도 시작되는 추세 

패스트 패션 브랜드를 비롯하여 짧은 유행 주기에 맞춰 한두해 사용할 수 있는 품질의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비즈니스가 한동안 각광을 받아 왔는데요. McKinsey의 추정에 따르면, 매년 1,000억 벌의 의류가 생산되고 있으며, 보유 기간은 15년 전에 비해 절반으로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처럼 소비의 주기가 빨라짐에 따라 자원 낭비와 환경 오염이 심화된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으며, 환경 문제에 관심을 가진 소비자 층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에 브랜드 사업자들도 적극 대응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근 시점인 2019년 4월, IKEA가 자사 가구에 렌탈 모델을 적용한 FaaS(Furniture as a Service)를 출시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새로운 가구를 일정 기간 사용하고 반납하는 형식의 서비스가 곧 출시될 예정인데요. 사용자가 반납한 가구는 버려지는 대신 재단장하여 새로운 고객에게 돌아갑니다. IKEA의 렌탈 모델의 적용은 폐기물을 줄이고 상품의 사용 연한을 늘린다는 측면에서 환경 친화적인 행보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변화의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것은 IKEA뿐만이 아닙니다. Nestle를 비롯한 포장 식품을 판매하는 기업들은 올해 런던, 파리, 미국에서 Loop라는 스타트업을 통해 재활용할 수 있는 브랜드 패키징을 도입하는 방안을 시범 적용할 계획입니다.

또한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PepsiCo가 일회용 플라스틱 병을 사용하지 않는 하이드레이션 플랫폼 출시를 발표했습니다. 소비자들이 재활용 가능한 개인 물병을 이용하도록 함으로써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려는 목적입니다.

https://www.roadaily.co.kr/rdy/wp-content/uploads/2019/04/pepsico-1024x574.png

이미지 출처: PepsiCo

올해 일부 사무실, 대학, 호텔을 대상으로 선보일 새로운 플랫폼은 정수기와 스마트폰 앱, 그리고 재사용 컵을 위한 개인 QR코드 스티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유저는 재활용 컵에 부착된 QR 코드로 인식되며, 정수기가 앱에 저장된 각 유저의 취향에 맞는 음료를 제공합니다. 유저는 무설탕 탄산수를 딸기, 레몬민트, 라임 등 6가지 천연 향으로 즐길 수 있는데, 이 시스템으로 유저는 물 섭취량을 트래킹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원하는 향과 탄산의 정도, 온도, 매일의 물 섭취 목표량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재사용 컵 사용을 통해 절약한 일회용 페트병의 개수가 앱에 기록됩니다.

하이드레이션 플랫폼을 출시하며 PepsiCo가 초점을 맞춘 세 가지 트랜드는 ‘개인화’와 ‘건강’, 그리고 ‘플라스틱 사용 절감’입니다. 플라스틱이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확산됨에 따라, 플라스틱 병이 아닌 재사용 물병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서비스를 설계한 것입니다.

PepsiCo는 플라스틱 사용량을 절감하기 위한 움직임을 보여온 가운데 2025년까지 25%의 플라스틱 패키징에 재활용 재료를 활용할 계획을 발표했으며, 지난해에는 일회용 페트병 사용을 억제하고 지속 가능한 패키징을 도입하는 ‘beyond the bottle’ 프로젝트를 출시하기도 했습니다.



로아데일리(https://www.roadaily.co.kr/) 출처 

미국 쓰레기 배출량 감소에 Craigslist가 기여(로아데일리, 2018.11.29)

중국의 스마트 재활용 플랫폼인 Xiaohuanggou, 대규모 투자 유치(로아데일리, 2018.6.19)

IKEA, FaaS(Furniture as a Service)사업에 베팅(로아데일리, 2019.4.2)

PepsiCo, 플라스틱과 탄산음료 없는 하이드레이션 플랫폼 출시(로아데일리, 2019.4.29)


외신 원문 출처

Craigslist is quietly changing how much Americans throw away (Fast Company, 2018.11.27)

Chinese Smart Garbage Recycling Platform Xiaohuanggou Raises $164M Series A Round (China Money Network, 2018.6.15)

Kitchen for rent? Ikea to trial leasing of furniture (The Guardian, 2019.2.4)

PepsiCo Is Leaving Behind Plastic Bottles and Soda in Its Latest Product Launch (Fortune, 2019.4.22)


콘텐츠 제공 : 로아컨설팅(ROA Consulting)

로아컨설팅(ROA Consulting)은 2003년부터 일본에 본사를 두고 "한중일" 각 국가별 IT대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전략 및 사업전략 컨설팅을 수행해 왔습니다.  

최근에는 "로아데일리(ROA Daily)" 라는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기술 및 플랫폼 사업자 관련 소식과 보고서를 발행하여 전달하고 있습니다. 

디지털 기술 기반의 변화가 모든 산업에 영향을 주고 있는 가운데, "로아데일리"를 통해 트렌드를 파악하고, 각 기업이 대응방안을 모색하시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와디즈 서비스의 건전한 운영을 위하여 운영기준 상 문제의 소지가 있거나 게시물에 관련이 없는 악의적인 댓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1개의 댓글이 달려있습니다.

  • 박재영

    상품을 올릴려면 어떤 절차를 밟아야 하나요?

    · · 2019.05.07 10:33

투자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