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디즈

와디즈

    • 투자

      와디즈 투자에 대해 알고싶다면?

    • 리워드

      와디즈 리워드에 대해 알고싶다면?

    • 와디즈 뉴스

      생생한 와디즈 내부 이야기

안녕하세요. 리워드 프로젝트 오픈을 도와드리는 리워드운영팀 차재영 에디터입니다. 오픈예정 페이지 작성 중이시거나 오픈예정 페이지를 게시한 메이커님들 대상으로, 오픈예정 알림신청자수를 한명이라도 늘릴 수 있는 오픈예정 작성 노하우 6가지를 알려 드릴게요.


1. 알림신청하지 않고서는 못 배길 리워드를 알려 주세요

놓치면 아쉬울 혜택의 얼리버드 리워드는 이미 설계하셨겠죠? 그런 리워드를 오픈예정 페이지에서 공개하여 알림신청과 오픈 후, 빠른 펀딩을 유도해 주세요. 단, 오픈예정에서 공개한 리워드의 제한수량과 오픈 후 프로젝트 페이지에서 공개된 리워드 제한수량이 달라지면 서포터 항의가 있을 수 있으니 오픈예정 페이지에서는 가급적 공개하지 않는 것도 좋은 방법!

[6차 앵콜] 내가 좋아서 하는 코딩공부, 코드잇

2. 펀딩 페이지보다 더 꼼꼼하게 본답니다

오픈예정 페이지는 당장 펀딩할 수 있는 페이지가 아니라고 생각하셔서 리워드 설명을 성의없이 대충 하거나 신비주의 전략을 쓰시면 절대 안 됩니다. 어떤 서포터분들은 오히려 오픈예정 페이지에서 더욱 깐깐하고 리워드를 알아보고, 오픈하면 (슈퍼얼리버드를 놓치지 않기 위해) 바로 펀딩을 하시는 서포터분들도 계시거든요. 여행 프로젝트라면 장소와 일정에 대해서, 테크 제품의 경우, 주요 기능과 스펙에 대해서 오픈예정부터 꼼꼼하게 알려 주셔야겠지요?

[11~2월] 인생 버킷리스트, 캐나다 옐로나이프로 떠나는 오로라 여행

[가성비 NO.1] 호텔에서만 보던 뽀송뽀송 수건&로브, 이젠 집에서도!
진짜 샤워의 마무리는 "말리는 것"까지입니다 [오트루베 에어샤워]  


3. 알림신청 유도하는 이벤트는 이제 필수!

리워드도 매력적이고, 가격도 합리적이고, 알림신청을 한다고, 결제가 되는 것도 아닌데 서포터분들은 왜 알림신청을 하지 않을까요? 바로 이벤트라는 장치가 없기 때문. 오픈예정 알림신청은 공짜인데, 왜 서포터는 알림신청을 누르지 않는가?를 당장 읽어보시고, 지금이라도 오픈예정 알림신청 이벤트를 설계해 보세요.

사라져가는 칠기공예에 현대적 감성을 더하다 [소담소반 다각트레이]

[올인원] 전 세계 남자들이 추천하는 19가지의 활력을 한 알에!


4. 서포터와 소통하며 프로젝트 함께 만들어가요!

프로젝트 오픈 전, 서포터 의견을 적극 청취하여, 더욱 완벽한 프로젝트를 만들 수 있는 방법으로 자체 설문조사 진행이 있답니다. 이런 메이커님의 노력은 서포터분들에게 신뢰를 주고 알림신청으로 이어질 수 있죠.

[11~2월] 인생 버킷리스트, 캐나다 옐로나이프로 떠나는 오로라 여행 


5. 곧 오픈할 프로젝트에 대한 기대감을 주세요!

오픈예정 스토리에 모든 내용을 담으면, 알림신청 버튼을 누르기도 직전에 지쳐서 페이지를 이탈하겠죠. 오픈예정 페이지에서 필수적으로 안내해야 하는 내용이 아니라면, 곧 오픈할 프로젝트 스토리에서 공개해 주시면서 기대감을 주세요.

캐시미어 코트의 가격을 다시 쓰다ㅣ매일 입는 캐시미어 코트, 벨리에 

 

6. 알림신청은 공짜라는 걸 알려 주세요

오픈예정 페이지에서 알림신청하면, 프로젝트 오픈 시, SMS로 알람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에 대해 모르시는 서포터분들이 생각보다 많답니다. 어떤 서포터분들은 알림신청하면 자동으로 펀딩이 되거나, 결제가 실행된다고 오해하시는 경우도 있지요. 메이커님도 다른 오픈예정 프로젝트들을 둘러보시면서 알림신청해보시고, 오픈예정 페이지에서 알림신청의 기능과 장점에 대해 다시 한번 알려주세요.

[국내최초런칭] ASUS 휴대용모니터의 최종 진화형, 젠스크린 터치
진짜 샤워의 마무리는 "말리는 것"까지입니다 [오트루베 에어샤워]

자, 이제 오픈예정을 작성/수정해 볼까요? :)

와디즈 서비스의 건전한 운영을 위하여 운영기준 상 문제의 소지가 있거나 게시물에 관련이 없는 악의적인 댓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0개의 댓글이 달려있습니다.

리워드 카테고리의 다른글